2018.11.07 (수)

  • 구름많음동두천 14.2℃
  • 흐림강릉 12.7℃
  • 연무서울 15.2℃
  • 대전 13.9℃
  • 연무대구 16.8℃
  • 흐림울산 17.2℃
  • 광주 14.9℃
  • 흐림부산 18.4℃
  • 흐림고창 12.9℃
  • 제주 17.6℃
  • 구름많음강화 13.5℃
  • 흐림보은 13.6℃
  • 흐림금산 13.1℃
  • 흐림강진군 18.1℃
  • 흐림경주시 17.4℃
  • 흐림거제 19.2℃
기상청 제공

리얼인터뷰

[리얼 인터뷰]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 이지원 회장

사단법인 새출발 “메이드 인 제주 차별화된 화장품 매력 알리겠다”

 

[코스인코리아닷컴 장미란 기자] ‘청정섬’ 제주도가 화장품 산업 육성을 위해 두 팔을 걷어붙였다. 다양한 지원을 통해 제주도의 화장품 산업을 키워 나가는 것은 물론 타 지역에서 생산된 제품에 제주도의 이미지가 마케팅으로 활용되는 것을 막고 제주 화장품 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제주화장품인증(Jeju Cosmetic Cert)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제주만의 화장품인증제도를 통해 ‘제주’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하는데 기업들도 힘을 보태고 있다. 제주화장품 인증 기업들이 모여 2017년 5월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를 발족한데 이어 최근 사단법인으로 전환, 공신력을 갖췄다.

 

제주 화장품 산업 발전을 위해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가 나아갈 길은 무엇인지 이지원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장을 만나 들었다.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가 9월 4일 제주 시리우스 호텔 대연회장에서 사단법인 출범식을 갖고 ‘사단법인’으로 첫 발을 내딛었다.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는 어떻게 시작됐나?

 

협회의 탄생 배경을 말하기에 앞서 ‘제주화장품인증제도(Jeju Cosmetic Cert)’에 대해 설명할 필요가 있다. ‘제주화장품인증제’는 제주도지사가 증명하는 지자체 최초의 지역 화장품 품질 인증 제도이다. 천연, 유기농 화장품 시장의 성장과 더불어 제주 화장품이라는 용어 자체가 하나의 브랜드로 자리 잡으면서 ‘메이드 인 제주’ 마케팅은 더욱 활발해지고 있다. ‘제주화장품인증제도’는 이러한 배경에서 도입됐다.

 

제주도에서 직접 체계적으로 품질 관리를 함으로써 제주 화장품의 브랜드 경쟁력을 향상하고 무분별하게 사용되는 제주의 이미지를 보호해 신뢰성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는 2016년 5월부터 시행 중인 ‘제주화장품인증제도(JCC)’의 활성화를 도우며 지역경제와 제주 화장품 산업 발전에 보탬이 되고자 지난해 5월 정식 출범했다. 그 후 1년 2개월 만에 제주도로부터 ‘사단법인’ 설립을 허가받아 9월 공신력 있는 단체로서 첫 발을 내딛은 것이다.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는 제주화장품인증을 획득한 기업들로 구성됐다. 현재 협회는 몇 개 업체가 참여하고 있나?

 

현재 제주화장품인증을 받은 기업과 제품은 35개사 180여개 제품에 달한다. 이 가운데 22개사가 협회 회원사로 활동하고 있다.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는 ‘제주화장품인증’을 획득한 기업이면 누구나 가입이 가능하다. 지난달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 사단법인 출범식 이후 가입 문의가 있었으며 인증제도의 활성화와 함께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 회원도 앞으로 더욱 확대될 것이라 예상한다.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의 목표와 향후 운영 방향은?

 

화장품 산업은 원료를 위한 농축수산물 중심의 1차 산업과 생산제조의 2차 산업에서 나아가 관광, 서비스 등 3차 산업을 복합적으로 아우르는 친환경 6차 산업 모델이라 할 수 있다. 화장품을 넘어 다양한 분야와 연계해 지역 경제 성장에 큰 보탬이 되는 것이다. 협회는 제주화장품 산업 성장으로 기업 뿐 아니라 지역과 사회, 나아가 국가에 이바지하는 것을 목표로 제주 화장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며 세계화에 앞장 설 계획이다.

 

‘메이드 인 제주’ 마케팅만을 하는 기업과 ‘제주화장품인증’ 기업은 차별화해 소비자에게 알릴 수 있는 방안으로 어떠한 것들을 고민하고 있나?

 

화장품 산업의 3대 성공 요소는 ‘좋은 물’, ‘유명 관광지’, ‘잘 보존된 자연’이라고 하는데, 제주는 이러한 요소를 모두 지닌 천혜의 입지로 화장품 산업에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다. 제주에 자생하는 식물은 약 2,000종, 해양식물은 500종으로 우리나라 식물 종의 약 절반 정도가 제주에 분포하고 있다. 그 뿐 아니라 화산암반수, 용암해수, 탄산수 등 이색적인 물도 큰 장점이다.

 

제주화장품인증(JCC)은 제주산 원물과 원료를 각각 5~10% 이상 함유해야 하고, 생산 전 공정이 제주도 내에서 이뤄져야 하며, 엄격한 품질관리가 필수이므로 인증 과정이나 기업이 부담해야하는 비용과 노력이 절대 쉽지 않다고 할 수 있다.

 

제주화장품인증마크는 자연주의 화장품을 선호하며 제품의 안전성과 이에 관한 신뢰성을 중시하는 소비자에게 합리적인 선택을 돕는 매우 유용한 정보이다. 제주의 이야기와 원료를 하나로 녹여 낸 ‘진정한 제주 화장품임’을 증명한다는 점에서 제주화장품인증제도를 널리 알리고자 한다.

 

협회는 제주 화장품 산업 발전을 목표로 하고 있다. 산업 발전을 위해서는 제주도 뿐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 ‘제주 화장품’이 인정받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된다. ‘제주 화장품’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어떠한 내용이 고려되고 있나?

 

해외 소비자도 더 이상 ‘한국산’이라고 무조건 구매를 하는 것이 아니라 각 브랜드의 특징 효능 등을 따지기 시작했다. 그런 점에서 ‘메이드 인 제주’가 갖는 독특한 매력을 활용하는 게 필요하다. 세계 시장에서 성공을 거두려면 그 가치와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게 중요하다. ‘메이드 인 제주’ 화장품이 가진 다양한 매력을 보여 주고자 기업 간 연구와 기술 공유를 활발히 하며 바이어 초청 상담회와 국내외 전시 등을 통한 해외 판로 개척, 홍보에도 최선을 다하고자 한다. 아름답고 신비로운 화산섬인 제주의 이야기를 중심으로 관련 전설과 소재가 지닌 설화 등 풍부한 스토리텔링도 함께 고려하고 있다.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의 초대회장을 맡게 된 소감과 각오를 듣고 싶다.

 

협회 회원사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교류와 소통을 통해 업계 공통의 애로사항 해결, 공동 판로 확보, 제주화장품 가치 홍보 등에 더욱 힘쓰겠다. 또 회원사 대부분이 중소기업인 만큼 품질 신뢰성을 보증하는 JCC 인증을 잘 활용하도록 노하우를 공유하며 상생해 나아가려고 한다. ‘청정 지역 제주’를 콘셉트로 한 마케팅은 도내 화장품 기업은 물론 국내 천연·유기농 화장품 시장 성장에 큰 발판이 될 거라 생각한다.

 

협회 회장 임기 동안 꼭 이뤘으면 하는 일이 있다면? 코스인을 통해 업계에 전하고 싶으신 얘기가 있다면 듣고 싶다.

 

천연, 유기농 화장품 시장에서 ‘메이드 인 제주’가 갖는 차별화된 매력과 제품의 우수성을 국내외로 널리 알리고 회장 중심이 아닌 회원사의 실질적인 성장 발전에 도움이 되는 협회로 만들어 가고 싶다. 화장품 산업 발전으로 제주지역과 국가 경제에 이바지하도록 기업, 학계, 정부 기관과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함께 성장하도록 하겠다. 제주 화장품이 K-뷰티를 대표하는 상품으로 국민이 자부심이 될 수 있도록 업계에서 최선을 다할 테니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

 

관련태그

제주화장품인증기업협회  제주도  화장품  제주화장품 인증  이지원



배너